'다라이' 이제는 우리말?
마트에선 공식 품명으로 쓰이고 있는데...


오래간만에 대야를 하나 샀다

우리집은 따로 욕조가 없는 약간 구식 욕실이다. (사실, 욕조만 없다뿐이지 구식은 아니다. ^^) 그래서, 물놀이 좋아하는 아이를 위해 대야를 사용한다. 어렸을때 보았던 붉은 대야는 아니지만, 그냥 그런 기분은 늘 느끼고 있다. 나도 어렸을때 붉은 대야에서 꽤나 놀았는데...

아이가 커지니 대야가 비좁아져서, 이번에 새로 구입을 하기로 했다. 마침, 김장철이라서 다양한 크기의 대야가 마트에 즐비했다. 가장 큰 놈으로 하나 골랐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이번에 구입한 대야


품명은 '대야', 바코드와 영수증에는 '다라이'?


그런데, 좀 이상한 부분을 발견했다.

그런데, 영수증을 확인하는데 좀 이상했다. "다라이"라고 되어 있었다. 내가 알기론 '다라이'는 일본말 찌꺼기인데 말이다.

유심히 살펴보니, 제품에는 분명히 "대야"라고 쓰여 있는데, 마트측에서 붙인 바코드와 영수증에는 "다라이"로 변해 있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대야? 다라이? 어지러운 표기


'다라이'는 살아있다! 마트에서, 쇼핑몰에서!

그래서 혹시나해서, 인터넷을 검색해 봤다. 어허, 이거 '다라이'가 무지하게 많이 나온다.

그도 그럴것이 나처럼 어릴적 추억을 가진 사람이야, '다라이'에 대한 추억을 블로그에 적는게 별로 희한할 게 없다. 그런데!! 신문기사에도 버젓이 나오고 있었다! (물론, 홍보성이긴 하지만)


**마트, '김장대전' 배추 한포기 470원 [뉴시스] 2007.11.21
(일부발췌)
‘김장용 다라이’를 3790원~9790원에, ‘김장용 봉투’를 350원~590원에 판매한다.


그리고, 쇼핑몰 검색어로 상당히 많이 걸려들었다.

어쨌든, 나만 쓸 것 같았던 단어, '다라이'는 살아 있었다!


일본어 찌꺼기이긴 한데.. 고민되네... 순화? 외래어로 승격?

국립국어원 표준 국어 대사전 (www.korean.go.kr)에서는 다음과 같이 설명하고 있다.

다라이 (일본어 tarai[盥])
「명」금속이나 경질 비닐 따위로 만든, 아가리가 넓게 벌어진 둥글넓적한 그릇. '대야', '큰 대야', '함지', '함지박'으로 순화

명백한 일본어다. "벤또, 와리바시, 사라, 고뿌..." 와 같이 우리 생활에서 아주 많이 쓰이던 일본어 찌꺼기다. 많은 단어들이 이젠 순화되어서 오히려 "벤또"가 무엇인지 아는 청소년이 드물 정도다.

그런데, 이상하게 이 '다라이'는 그렇지 못하다. 나 조차도 '다라이'하면 머리에 떠오르는 무엇이 있는데, 그냥 '대야'하면 떠오르지 않는다. '다라이'에 대한 추억이 너무 커서 그런가?

고무 다라이 가져와!
김장을 하려면 고무 다라이를 준비해야 해...



그냥, "큰 대야"로 순화하기엔 너무나 큰 이미지로 머리속에 박혀 있어서 그런가보다.

그래서 아마, 인터넷 쇼핑몰에서도 검색 단어로 넣은 것이고, 대형 마트에서도 그랬을 것이다. 그냥 "다라이" 찾으면 되는 것을 "큰 대야"로 찾아서 세수대야를 제외하는 복잡한 과정을 거칠 필요는 없으니까.

수십년간 거쳐온 언어 순화에서도 살아 남은 '다라이' 과연 어떻게 봐야 할까? 그냥 '함지박'으로 순화해서 써야 할까, 그냥 외래어로 승격시켜서 우리말화 시켜야 할까? 모든 판단은 말을 쓰는 사람들에 달렸으니, 한 번 이야기를 나눠 봤으면 좋겠다.

(하긴, 수많은 외국어가 우리말을 점령한 마당에 이런 논의 자체가 우습긴하다. 솔직히 이제는 일본말 찌꺼기 없애자는 운동이 아주 무색하다. 요즘 "시츄에이션"이 얼마나 "판타~스틱"한지.. 원.. -.-)


세상을 바꾸는 작은 외침
한글로.
2007.11.26.
www.hangulo.kr



Daum 블로거뉴스
블로거뉴스에서 이 포스트를 추천해주세요.
추천하기




글쓴이 : 한글로
트랙백 0 : 댓글 7                  

BLOG main image
한글로-작은 목소리가 모이면 세상을 바꿀 수 있습니다.-hangulo.kr 2008년부터는 미디어 한글로에서 뵙겠습니다. media.hangulo.net by 한글로
미디어 한글로

카테고리

분류 전체보기 (170)
실종아동 제대로 찾기 (4)
점자-두뇌 트레이닝 (3)
미디어 바로보기 (21)
세금 똑바로 써라! (14)
세상에 헛발질 하기 (79)
같이 사는 세상 (17)
IT.. 그냥 재미로 (7)
뚜벅이 세상 (대중교통) (8)
주저리주저리 (17)
Total : 1,887,860
Today : 10 Yesterday : 41